메뉴 닫기

우울

댓글을 작성해 주신분께, 매월 추첨을 통해, 컬러오브소울의 대표상품인 드립백커피를 배송해드립니다. (배송비 자부담)

6 Comments

  1. 신예빈

    요즘 가장 많이 느끼는 감정인데 이렇게 그림을 통해서도 우울이라는 감정을 표현할 수 있다는게 신기합니다.

  2. 임재우

    그림을 보면서 감정에 공감을 할 수 있어서 신기하고 다양한 감정을 그림으로 승화 할 수 있다는 점에서 놀라웠습니다.

  3. 임재우

    작품에 ‘슬픔’은 우리의 상황을 알려주는 작품이라고 느꼈습니다. ‘슬픔’의 작품을 보면서 감정은 하나의 정의로 내려지는 단어가 아닌, 슬픔안에도 세부적인 슬픔이 존재한다는 것을 느낍니다. 지구 반대편에 있는 에티오피아 화가의 상황을 공감하고 도와주는 프로잭트를 해서 뿌듯했습니다.

  4. 박병호

    현대사회에서의 많은사람들이 자주느끼는 감정에대해서 표현한것이 공감되었고 감정을 무심하고 담담하게 표현한것에대해 다른작가님들과는다른 신선한느낌을받은것같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